아침 밥상

방금 끓인 콩나물국, 손수 만든 콩장, 한국에서 가져온 무말랭이 무침, 어제 만든 웨찌감자, 한국에서 사온 돌자반볶음, 한국마트에서 사온 김치.

“아침 밥상”의 5개의 댓글

  1. ㅎ 그런가. 사실 기억이 가물가물 ~_~.. 아냐! 무말랭이는 분명 먹은적이 있고. 돌자반 볶음이라면.. 열라 딱딱한 검은콩 간장에 졸여 놓은 거 아닌가? 그렇다면 그것도 먹은적 있음 ㅋ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