엄마와의 유럽 여행 첫 날

올해 칠순을 맞이한 엄마와 단둘이 유럽 여행을 왔다. 로마로 들어와 열흘 뒤쯤 취리히로 나가는 여정. 이를 위해 우리는 일단 인천에서 러시아항공을 타고 모스크바를 경유해 로마까지 왔다. 대략 9시간 비행 3시간 환승 후 다시 5시간 비행의 힘든 여정. 더구나 칠순의 엄마에겐.

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fqTW735XvPE/V2tKG7SKPOI/AAAAAAACjk4/Zbyrj79zBiAUvERnb5H5axVpTLNtVSp7QCHM/s144-o/IMG_3032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6661301474″ caption=”인천공항에서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32.JPG” image_size=”960×1280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GalAwvtv8PE/V2tKG30R4II/AAAAAAACjkc/mwGSq8mo-GQ6gmmp_hHUd6wm9WoYPmmHwCHM/s144-o/IMG_3034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5730666626″ caption=”러시아항공의 개인지급품. 담요, 베개, 슬리퍼에 안대까지. 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34.JPG” image_size=”3264×2448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–eWi1oRRUE8/V2tKG1edEJI/AAAAAAACjkc/RHe80utjKcw1-0vDFJd19EtsUjZ_QC6kQCHM/s144-o/IMG_3037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5102254226″ caption=”저가항공스럽지 않은 러시아항공의 화려한 개인 디스플레이.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37.JPG” image_size=”2448×3264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T4sxAR-Y9Lw/V2tKG-Egk_I/AAAAAAACjkk/WIhec7RRXpoFPwv3Vl9Ie1NTxGWrcXb7ACHM/s144-o/IMG_3038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7409351666″ caption=”그러나 나는 볼 수 없었다. 우리줄 3좌석 모두 안 되길래 원래 안 되나보다 했다가, 남들 다 멀쩡히 영화 보는 걸 보고서 나중에 승무원 불러 고침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38.JPG” image_size=”2448×3264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5zmrKxOUF8k/V2tKG_8sFCI/AAAAAAACjks/U8WZ7-fhzBIAco7ydpTXH8tfcupd1Qv8wCHM/s144-o/IMG_3039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7913421858″ caption=”두 번째 기내식. 비프 오어 치킨? 엄마는 비프. 밥과 함께 나왔다. 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39.JPG” image_size=”3264×2448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qnQTjd0MyAA/V2tKG1XlHnI/AAAAAAACjk0/GZkRLlp4VocLxLRV8g0wxOk0plsTfnnvgCHM/s144-o/IMG_3040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5073421938″ caption=”두 번째 기내식. 비프 오어 치킨? 나는 치킨. 누들과 함께 나왔다. 참고로 첫 번째 기내식은 피시(아마도 대구) 요리였다. 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40.JPG” image_size=”3264×2448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LzEVC5ap1X0/V2tKG4pI_8I/AAAAAAACjlQ/sLiunKCS76syflP0z-8Y8Fk8IJWly8rbACHM/s144-o/IMG_3041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5952382914″ caption=”기내식을 뜯고 있는 엄마. 엄마는 첫 번째 기내식에 만족스러워 했으나 갈수록 점점 실망스러워 하셨다. 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41.JPG” image_size=”3264×2448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Ms_DDSx-P4Q/V2tKG2aNvKI/AAAAAAACjlo/v-ZUaUq8wdYO0xmNWZRF3hHIKkVtUqNlwCHM/s144-o/IMG_3042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5352907938″ caption=”러시아 상공의 구름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42.JPG” image_size=”2448×3264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1mxKHLiDuaI/V2tKGyTH8AI/AAAAAAACjl4/gBg2trVdfhw1Fg2uA0qee5CtihoA4rdOwCHM/s144-o/IMG_3047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4249425922″ caption=”반대쪽 구름들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47.JPG” image_size=”2448×3264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arQS5KPa_08/V2tKG95TRtI/AAAAAAACjmA/_sfl6t-vUYkPghBvReQXFJFU-D5JiP30gCHM/s144-o/IMG_3053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7362342610″ caption=”모스크바 공항에 착륙한 비행기. 날씨 완전 멋짐!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53.JPG” image_size=”3264×2448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VpBlEVP6GnY/V2tKG0jthMI/AAAAAAACjmE/KByd-BZ9CIEvrx9Zyi0O8gkLitbA-2-6gCHM/s144-o/IMG_3069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4855868610″ caption=”모스크바 공항 로마행 비행기 게이트 잎에서. 환승 시간이 짧아 살짝 걱정했었는데 시간이 완전 남아돌았음. 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69.JPG” image_size=”2448×3264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tCElsfS4MB4/V2tKG-514CI/AAAAAAACjkc/xx-0RSvsVEwD2KTreNSFVCG7dbenZQMUwCHM/s144-o/IMG_3073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7633045538″ caption=”로마 공항에서 공항 철도를 탔다. 10시 23분 출발이라던 기차는 55분이 되어서야 출발! 나 완전 화났음ㅋㅋ 그러나 대부분의 승객은 당연한 듯 가만히 있었고 한 외국인 승객만이 불평을 늘어놓았다. 역무원과의 대화 중 좌절한 그의 말 : 이게 just bad luck이라고? 잇츠 마이 폴트였단 말이군-.-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73.JPG” image_size=”1280×960″ ] [peg-image src=”https://lh3.googleusercontent.com/-h5CtBUxTVDY/V2tKG6gAPgI/AAAAAAACjkc/3RcNJln_Ino2LIhZfvAhpNUOQ_D819p4wCHM/s144-o/IMG_3076.JPG” href=”https://picasaweb.google.com/116375038544501042420/6299209986423549249#6299209986450931202″ caption=”드디어 테르미니역 도착! 숙소에 도착한 시간은 11시 50분! 엄마 고생했습니다. ” type=”image” alt=”IMG_3076.JPG” image_size=”960×1280″ ]

로마의 숙소에 도착한 엄마랑 나는 완전 녹초 상태. 자고 일어나면 원기를 회복하고 로마의 시내를 돌아다닐 예정이었는데, 벌써 깨서(현재 현지시각 새벽 5시) 이 글을 쓰고 있다. -.-;

“엄마와의 유럽 여행 첫 날”의 2개의 댓글

  1. 완전 기특한 아들인데!

    나도 올 9월에 처음으로 엄마와 단둘이 스페인 갈 예정~
    어머니 얼굴 오랜만에 사진으로라도 뵈니 반갑다. 안부 전해드려~ 마지막까지 즐겁게 여행하길!

    1. 와우! 완전 기특한 딸이네^^ 잘 준비해서 갔다오길! 난 완전 여알못인데다 게으름쟁이라 하루에 한 번 이상씩 실수를 하게 되더만. 오늘만 두 번이나 “유아 투 레잇”이란 말을 들음 ㅎㅎ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